로그인  |  회원가입  |  PDF보기
최종편집 2021.2.26 금 15:58 시작페이지로설정즐겨찾기추가
신년사로 본 ‘2021 해운기업 경영방향’
IT·디지털라이제이션, 수익창출·질적성장, 해상안전, 종합물류기업 등 제시
2021년을 시작하며 주요 해운선사의 CEO가 신년사를 통해 ‘IT·디지털라이제이션’ ‘수익창출·질적성장’ ‘종합물류기업’ 등을 새해 주요 경영방향으로 제시했다. 지난해 해운업계는 코로나19로 극한상황에 내몰렸었지만, 하반기 들어 시황이 회복되었다. 이에 따라 신축년
신년사로 본 ‘2021 항만공사(PA) 경영전략’
신년사로 본 ‘2021 조선업계 경영전략’
인터뷰/ 정태길
“휴가중 선원들에게 우선적으로 백신 접종해야”2월 4일 간담회 “선원의 날 제정 법제화, 선원박물관 건립 정책건의,지자체장 선...
[발행인편지] IMF, 세계경제성장률 5.5%
[뉴콤파스] ‘정의는 어떻게 실현되는가’
[발행인편지] 辛丑年, 일상을 희망하며
[뉴콤파스] ‘2030 축의 전환’
[발행인편지] 庚子年을 보내며
중국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해운·물류·경
‘소동 주해기’- 변재철 JSM회장 회고
해양사고 裁決 사례(61)
해상클레임 예방가이드
海洋 자료실/ KMI 특별자료
해사관련 기관 *단체*기업 '2020 신
‘일대일로’를 통한 중국 해운·항만기업의
한국해사문제연구소 ‘제 24회 바다의 날
社 告-해사문제연구소, 승진인사 단행
社告
‘해양한국’ 통권 500호에 독자 여러분을 모십니다
해사문제연구소 구내 전화번호 안내
“인명피해 다발사고 등 취약선종 집중관리”
해수부·해경·기상청 등, ‘2021년 해사안전시행계획’ 수립
선종별 맞춤형 안전관리, 자율적 안전관리기반 확대, 해상 종사자 역량 제고 등최근 5년간 안전사고, 전복·침몰, 충돌사고 등 해양사고로 인한 인명피해가 1만 3,578건으로 집계되며, 정부 관계기관이 해양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2021년
작년 30% 저속운항 프로그램 참여율 저조…항만별 개편안 마련
2020년 참여율 부산 35.6%, 인천 30.9%, 여수광양 34%. 준수율 평균 95%이상
대상선박 범위 확대, 신청절차 간소화, 인센티브 확대·적용 개선지난 1년간 시행해 온 국내·국제무역항만 내 선박저속운항 프로그램(VSR, Vessel Speed Reduction program)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선사들이
수출물류 지원 계속 …3월에도 임시선박 추가 투입
해수부, “수출물류 지원 위해 임시선박 투입, 선적공간 등 지속 제공”
HMM, 1만 6,000TEU급 신조 ‘컨’선 3월 중 유럽항로에 조기투입정부와 국적선사가 국내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3월부터 임시 선박을 추가 투입하기로 했다. 이에 HMM과 SM상선이 2월 중순 이후 3척의 임시선박을 추가로
BPA, ‘2020년 부산항 해운항만산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부산항 해운항만산업체 연 매출액 31.2조원
부산, 창원 소재 사업체 7,347개, 해운항만 종사자 6만 9,090명 소폭 감소운송, 하역, 선용품 공급 일부 업종 편중부산항을 기반으로 하는 해운항만산업체들의 2019년 연간 매출액이 전년 대비 11.7% 증가한 31.2조원에 이르
법정까지 간 환적화물 안전운임제 논란
해운업계, “행정법원 판결 따라 2021년 안전운임에 환적 제외해야”
국토부, 사법부 판결에 불복·항소장 제출지난해부터 시행하고 있는 ‘화물자동차 안전운임제’를 두고 국토교통부와 해운업계 간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 1월 환적 컨테이너에 대한 안전운임을 취소해 달라는 해운사들의 주장을 행정법원
일 해운기업 3사 ONE 덕에 20년 통기실적 대폭 확대
NYK, 경상이익 1600억엔, 전기대비 3.6배, 리만쇼크이후 최고매출액 8%, 영업이익 47% 증가, 순이익 2.9배 상승NYK, MOL, K-Line 일본 3대 해운기업의 지난해(2020년) 실적은 3사 모두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올해(2021년) 3월까지의 통기실적 예상치도 대폭 상향 수정됐다. 최근 3사가 발표한 지난해 4분기 실
ONE, 작년 순이익 16억 2,600만달러
“체계적 노동교육으로 선원일자리 인식도 개선 필요”
‘한국선원의 고용안정 저해요소 분석과 대응방안’ 연구보고
20-40대 젊은 해기사 대상 설문조사 결과로 시사점 도출,자발적 비정규직 선호현상 드러나 한국인 선원의 고용 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선원의 매력화를 위한 정부와 기업의 공동대응, 정규직 선원의 고용촉진을 위한 노
“해운 매출 40조원으로 확대, 해운재건으로 경기반등 뒷받침”
해수부 업무계획, 해운산업 매출액 한진해운 사태 이전 수준으로 회복 목표
2025년 해운매출액 51조원, 원양컨선복량 120만TEU 달성2050년 해양수산 탄소중립 달성, 2030년 해양플라스틱 50% 감축 기틀 확립해양수산부가 올해 해운 매출 규모를 40조원까지
해수부 운임공표 실태조사, 해운시장 관리 강화
운임급등, 선적공간 부족 현상의 타 항로 확산 방지 노력
해상운임이 급등하는 북미·유럽항로에 대한 운임공표 집중 조사 최근 해상운임 상승과 선적공간 부족 문제가 지속됨에 따라 해양수산부가 주요 항로에 대한 임시선박 투입 등을 통해 수출기업을 지원하는 한편, 선사들이 공표한 운임을
이란 나포 한국 선원들 한달만에 억류 해제
선장, 해상 오염 조사로 계속 억류
최종건 제1차관 “이란 동결자금 관련 속도감 있게 추진, 대미 협의 투명하게 진행”주이란대사관 현장지원팀, 한국케미호 승선 영사접견한달가량 걸프 해역 입구 호르무즈 해협에서 이란 혁명수비대에 나포됐던 화학 운반선
정부 이란 선박 억류 사태 조속한 해결위한 노력
코로나19-선원국제동향
MPA, 영국·남아공 선원 싱가포르 선원교대 금지싱가포르해사항만청(MPA)이 코로나19의 감염방지를 위해 수역대책을 한층 강화했다.이에 따라 과거 14일간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을 다녀온 선원의 싱가포르항 내에서의 선원교대를 금지한다는 1월 4일 발표했다.
‘정부 연구개발(R&D) 부처 합동 사업설명회’ 온라인 개최
‘스마트 해상물류’ ‘수출입 물류 연계 기술개발’ 등 761억원 투자
1월 20일, 해수부 올해 R&D 역대 최대 규모 7,825억원 투자 2021년 해양수산부가 ‘4차산업혁명대응 해양수산 스마트화’ ‘한국형 그린뉴딜·핵심기술 상용화’ ‘국민 체감형 사회문제 해결’ ‘민간 과학기술 역량 강화’
2021년 해사기관단체장 신년사 모음
사랑하는 해양수산가족 여러분!희망찬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밝았습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2021년 신축년은 ‵흰 소의 해‵라고 합니다.인내와 우직함, 풍요와 번영을 상징하는 흰 소처럼,우리 경제의 어려움을 극복하고,해양수산업을 더욱 풍요롭게 만드는 한 해가 되기를 기대합니다.
항만을 시민 품으로, 19개 항만재개발에 6.8조원 투자
해수부, ‘제3차 항만재개발 기본계획(2021~2030)’ 수립
항만재개발 공공성 확보와 주민·지자체·PA 참여강화 방안 마련해양수산부가 향후 10년간의 항만재개발 정책방향과 대상사업 등이 담긴 ‘제3차 항만재개발 기본계획’을 12월 29일 수립·발표하였다.주요 내용으로는 항만재개발
중국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해운·물류·경제 동향 리포트
수급 불일치로 폭등한 해상선임 당분간 강보합세 지속 예상
해상클레임 예방가이드
컨테이너 화물 붕괴의 원인과 책임
최근 컨테이너화물의 해상 유실 사고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 2020년 11월 30일 원(ONE)의 컨테이너선 ONE APUS호가 하와이 인근에서 악천후를 만나 컨테이너 1,816개가 유실되었고, 한 달 후인 12월 30일에는 일본 가고시마현 남
해양사고 裁決 사례(61)
선박계류 중 기관장의 무리한 작업과 소유자의 안전관리 소홀로 침수
‘소동 주해기’- 변재철 JSM회장 회고록
협성해운 입사와 라스코해운 재직시절
선원선박관리회사인 JSM인터내셔날의 변재철 회장 회고록 ‘소동 주해기(昭東 舟海記)’가 한국해사문제연구소(本誌 발간사)에서 발간됐다. JSM인터내셔날은 1968년 설립돼 해외선원의 관리사업을 영위한 라스코해운이 전신이다. 변재철
  02/11 02/04
 BDI 290 298 8
 BCI 206 208 2
 BPI 312 289 23
 BSI 244 271 27
회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ㆍ제휴문의  |  정기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54, 세종빌딩 10층  | 전화번호 02-776-9153/4  | FAX 02-752-9582
등록번호 : 서울라-10561호  | 등록일 : 1973년 7월28일  | 발행처 : (재)한국해사문제연구소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박현규
Copyright 2010 해양한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onthlymaritimekorea.com